캐논, 차별화된 프로 대상 서비스 ‘CPS 멤버십’ 가입 대상 및 혜택 확대
캐논, 차별화된 프로 대상 서비스 ‘CPS 멤버십’ 가입 대상 및 혜택 확대
  • 정예린 기자
  • 승인 2019.07.03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논이 프로 사진 및 영상 작가를 위한 ‘CPS 멤버십’의 가입조건을 전문 영상 크리에이터까지 포함하고, 회원 기간을 기존 1년에서 3년으로 추가하는 등 멤버십 혜택을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캐논 제공]
캐논이 프로 사진 및 영상 작가를 위한 ‘CPS 멤버십’의 가입조건을 전문 영상 크리에이터까지 포함하고, 회원 기간을 기존 1년에서 3년으로 추가하는 등 멤버십 혜택을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캐논 제공]

캐논이 프로 사진 및 영상 작가를 위한 ‘CPS 멤버십’ 가입조건 및 혜택을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CPS는 ‘Canon Professional Service’의 약자로 캐논 제품을 사용하는 프로사진작가 또는 영상작가를 위한 캐논의 프로지원 활동이자 특별한 멤버십 서비스다. 캐논은 해외 여러 국가에서 CPS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정착 및 발전시켜나가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2007년부터 CPS 멤버십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CPS 멤버십 제도는 회원 기간을 3년까지 연장해 보다 오랜기간 동안 안정적으로 멤버십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 가입 장비 조건에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EOS R 시리즈와 소형 캠코더 XA/XC 시리즈가 추가됐다. 일정 조건을 갖춘 영상 크리에이터까지 멤버십 가입 대상의 범위가 확장됐다. 이로써 캐논은 프로 작가는 물론 프리랜서 및 유튜버, 학생에 이르기 까지 사진·영상 분야의 현업 및 잠재 작가들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을 구축하게 됐다.

CPS 멤버십의 가입 조건은 프로사진가와 프로영상작가, 사진/영상 분야 전공 대학생 및 대학원생으로 크게 3가지로 나뉜다. 수입의 100%를 사진업무로 얻는 프로 사진가 ‘PHOTO’ 등급에 영상이나 사진을 활용한 온라인 몰에 소속된 사진 및 영상 작가가 새롭게 추가됐다. 이들은 EF-L 렌즈 또는 RF-L 렌즈 최소 2대 또는 DSLR XXD급 또는 미러리스 EOS RP 이상 바디 최소 1대를 보유해야 한다.

프로영상 작가 ‘MOVIE’ 등급에 유튜버 1만 팔로워, 10개 콘텐츠 이상 보유한 전문 영상크리에이터까지 확대됐다. 이들은 EF-L 또는RF-L 렌즈 2대 이상 소유, DSLR XXD급 또는 미러리스 EOS RP 이상 바디 최소 1대 이상 보유, Cinema EOS 시리즈 바디 또는 렌즈를 사용하고 있거나 프로 캠코더 XF/XA/XC 시리즈 중 최소 1대를 보유해야 한다.

2-4년제 대학 및 대학원에서 영상 분야를 전공하는 재학생 ‘STUDENT’ 등급은 EF 또는 DSLR XXD급 사용자의 조건에 미러리스EOS R 시리즈의 보유자도 추가로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이 밖에도 캐논은 CPS 멤버에게 제공했던 수리 비용 할인, 긴급 백업, 제품 구입 전 테스트, 우선수리, 각종 이벤트 우선 초청 등 기존 혜택은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또, 멤버십 최초 가입 시 CPS 회원카드, 스트랩, 렌즈 워크북, 스티커/패치 등을 담은 '웰컴킷'도 선물로 증정한다.

캐논 CPS멤버십은 캐논 장비 보유조건에 충족하는 프로 고객이면 가입비 없이 가입이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캐논 공식 홈페이지 내 CPS를 통해서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캐논은 프로 사진 및 영상작가들의 안정적인 촬영 환경을 지원하는 다채로운 CPS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새로운 ‘CPS 멤버십’ 제도를 비롯해, 국내를 대표하는 상업사진 스튜디오와 제휴를 맺고 지원하는 ‘캐논 파트너십 스튜디오’부터 패션, 사진, 다큐멘터리 등 각 분야별 전문가들을 후원하는 ‘캐논 마스터즈’, 프로 작가들에게 촬영 노하우를 공유하는 ‘CPS 워크샵’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사진 및 영상 문화 발전을 위해 힘써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