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올해 1000명 채용…"디지털·ICT 인력 수시로" 
신한은행, 올해 1000명 채용…"디지털·ICT 인력 수시로" 
  • 이한별 기자
  • 승인 2019.04.25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금융지주]
[사진=신한금융지주]

신한은행은 상반기 신입행원 350명과 전문인력 등을 포함해 전년 대비 채용규모를 100명 확대한 연간 총 1000명을 채용한다고 25일 밝혔다.

특히 디지털·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우수 인재 확보가 중요해짐에 따라 인공지능(AI) 사업을 추진하던 ICT출신의 디지털 전문가를 채용팀장으로 선발하고 디지털·ICT 분야에 새로운 채용 방식을 도입하기로 했다.

먼저 디지털·ICT 분야 채용을 연중 수시 채용으로 전환하고 필요 직무별 우수 인재를 적기에 채용할 수 있는 ‘디지털·ICT 신한인 채용위크’를 신설하기로 했다. 

또 디지털·ICT 전공자뿐 아니라 관련 직무경험을 보유한 경력직(사회초년생)과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예정자까지 다양한 인재를 채용할 예정이다.

이번 상반기 채용은 △개인금융 △기업·WM △디지털·ICT 분야로 구분해 진행하며 총 350여명의 신입 행원을 선발할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올해 채용 목표를 ‘창의융합형 인재 확보’로 설정하고 상경·공학·인문학 등 다양한 전공과 배경지식을 바탕으로 창의적인 사고를 할 수 있는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채용은 금융권 취업 준비생뿐만 아니라 디지털 및 ICT 관련 전공자에게도 좋은 기회가 될 것” 이라며 “채용공고 내 전형과정을 꼼꼼히 살펴보고 해당 분야에 지원한 이유와 본인의 역량 등을 충분히 고민한다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